카를로 스카르파의 유리 공예

VENETIAN GLASS BY CARLO SCARPA: THE VENINI COMPANY, 1932-1947 at the Met

See Carlo Scarpa Glassworks Gallery / 카를로 스카르파 작품 보기

6. Rigati e tessuti glass vases and bowl_Scarpa_300« Rigati e tessuti glass vases and bowl ca. 1938–1940 Private collection/Private collection/Chiara and Francesco Carraro Collection, Venice; European Collection.

전설적인 이탈리아 근대 건축가 카를로 스카르파(베네치아, 1906-1978). 같은 고향 청년이자 베네치아 아카데미아 디 벨레 아르티(Accademia di Belle Arti)에서 건축을 공부한 스카르파를 일찍부터 알고 있던 유리공방 창업가 겸 주인이던 파올로 베니니(Paolo Venini)는 갓 스무네살 난 젊은 건축가 카를로 스카르파와 만나 자신의 유리공방의 예술컨설턴트로 일해 보는 것이 어떻겠냐는 제안을 했다. 그 후 이 창조적 파트너십은 12년 동안 이어졌고, 스카르파는 전통 유리 공예 기술과 스타일을 전격 근대화시키며 무려 300점의 절묘하고 아름다운 유리 공예품을 만들어냈다.

이탈리아의 건축가들의 경우 흔히 그러하듯, 젊은 유망주 건축가 스카르파는 대학 스승 귀도 치릴리(Guido Cirilli) 밑에서 조교로서 강의하면서 지역 건축물 보수개조 프로젝트 일을 주업으로 했다. 그러나 그에게는 건축일 외에 또다른 숨은 열정이 가슴 깊이 숨쉬고 있었는데, 유리 디자인이 바로 그것이었다.

2. Mezza filigrana group image_Scarpa_400» Green mezza filigrana glass bowl of ovoid section, 1934, Private collection/Large sky-blue mezza filigrana glass vase on blown-glass foot, 1934, Private collection/Green ovoid mezza filigrana glass vase, 1934–36, The Olnick Spanu Collection, New York.

일찍이 스무살 나이에 건축 공부를 하면서 스카르파는 M.V.M. 카펠린(M.V.M. Capellin) 유리공방에서 6년 간 일했지만 안타깝게도 부도로 이 공방은 문을 닫았다. 하지만 1932년부터 베니니 유리공방에서 작업하게 시작하면서 카르파는 그동안 다져온 한결 혁신적인 유리불기 기술과 색채기법을 한껏 꽃피우는 전기를 맞이했다. 수 백년 베네치아 무라노 섬은 이제 20세기 초 유리디자인 기술혁신의 중심지로 그 위력을 떨치기에 이르렀다.

카를로 스카르파가 개척한 가장 대표적인 양식의 하나로 꼽히는 볼리치네 (Bollicine) 작품 시리즈는 베니스 비엔날레에서 처음 소개되었을 당시 1934년, 유리공예 세계서 이전까지 보지 못했던 아름다움과 기술로 비평가들을 놀라게 했다. 이어서 밀라노 트리엔날레와 다음회 베니스 비엔날레서 다시 새로운 작품들을 선보이며 ‘모더니즘 아방가르드의 최점단 제작품’이라는 높은 평가를 받았다. 그의 볼리치네 시리즈 중에서도 특히 메짜 필리그라나 (Mezza filigrana)는 가능한한 유리를 두께를 극도로 얇게 불어 만들고 공기 방울이 유리 안에 사로잡히도록 제작하는 기법을 써서 제품의 무게가 극도로 가볍고 보기에 더할 나위 없이 우아하고 섬세하다.

4. Truncated cone-shaped glass vase of murrine romane_Scarpa_300그런가하면 카를로 스카르파는 이탈리아인 답게 과거 고대 로마시대의 모자이크 유리 공예에서 영감을 되찾아 근대적인 감각으로 유리 제품의 실루엣와 패턴에 색다른 생명을 불어넣었다.

« Truncated cone-shaped glass vase of murrine romane technique
ca. 1936. Private collection.

1936년에 베니니 공방에서 생산된 무리네 로마네 (Murrine romane) 시리즈는 작은 타일들을 오밀조밀 모아 붙이는 고대 로마식 전통을 근대적으로 해석했고, 이어서 1940년대에 소개된 무리네 오파케 (Murrine opache) 시리즈에서는 중국 도자기의 외양에서 영감받아 불투명한  표면 효과를 연출해 내어 유리가 표현할 수 있는 새로운 질감성을 실험했다.

유리 공예가 요하는 매우 치밀한 기법, 유리공이 갖춰야 할 고도의 숙련도, 근대적 사물을 향한 앞선 비젼이 두루 결합되어 탄생한 스카르파와 베니니 유리공방의 협력은 오늘날 유리예술 컬렉터들과 유명 박물관에서 보관되어 있다. 특히 베네치아 유리공예품을 대거 소장하고 있는 레 스탄제 델 베트로 박물관 (Le Stanze del Vetro)에서 특별 대여해와 [2014년] 3월2일까지 뉴욕 메트로폴리탄 박물관에서 대중에게 전시될 이번 『카를로 스카르파 유리 공예 (Venetian Glass by Carlo Scarpa: The Venini Company, 1932-1947)』은 유리공예 최고의 아름다움을 감상할 수 있는 일생에 한 번 있을까말까한 소중한 기회다.

전시기간: 2013.11.5-2014.3.2
전시장소: 뉴욕 메트로폴리탄 박물관 로버트 레만 관, 갤러리 964-965